한국소비자티브이(대표 최종건, 이하 소비자TV)와 정화예술대학교(총장 허용무)는 10일, 정화예술대학교 석화관에서 교류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최종건 소비자TV 대표(사진 오른쪽)와 허용무 총장(사진=한국소비자티브이)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 글로벌화 발전을 위한 홍보지원 및 협력 △ 학생들의 현장실습과 취업정보 제공 △산학협력 인력지원 및 장학사업 △관련분야의 교육위탁 △방송매체를 통한 정화예술대학교 홍보 등에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협약식은 소비자TV 최종건 대표이사, 윤청민 부사장, 서애진 편성팀장과 정화예술대학교 허용무 총장, 한정우 학사부총장, 곽현신 교무처장, 전기주 교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소비자TV는 이번 협약을 통해, 정화예술대학교와 방송 및 제작 인프라를 공유하여, 우수한 콘텐츠를 공동 제작하여 방송영상산업 분야의 인재를 함께 육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소비자TV의 최종건 대표이사는 “방송 영상을 전공하는 학생들에게 강의실에서 배우는 이론과 실습을 뛰어넘어, 방송현장을 직접 경험할 기회를 제공하여 우수 인재를 키워나가는 것은 물론, 향후 다양한 취업의 기회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화예술대학교 허용무 총장은 “정화예술대학교는 한국전쟁 속에서 전쟁 미망인과 고아들에게 직업을 통한 경제적 자립 및 자아실현을 돕기 위한 국내 최초의 미용고등기술학교로 설립되었다”며 “소비자TV와 함께 행복한 직업인재를 양성하는데 뜻을 같이 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정화예술대학교는 기존의 방송영상‧연기학부를 방송‧영상학부, 공연예술학부, 실용음악학부로 분리 운영하여 보다 전문적이고 세분화된 교육을 통해 현장의 변화에 맞춘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