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 고흥유자융복합사업단 고흥유자식품 해외시장 개척

[한국농어촌방송/호남총국=김영주 기자]고흥군(군수 송귀근)은 고흥유자 융복합 지구 조성사업 분야 선진운영사례발굴을 위한 일본 벤치마킹 일환으로 지난 3월 5일 관내 3개 유자가공업체와 함께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2019 도쿄 국제식품박람회(2019 재팬푸드 박람회)”를 참관했다. 

고흥유자융복합사업단(사진-고흥군청)

3월 5일부터 8일까지(4일간) 일본 도쿄에서 개최되는 “2019 도쿄국제식품박람회”는 83개국 3,466개 업체가 참가하고 72,000여명이 참관하는 세계최대규모의 국제식품 박람회이다.

고흥유자 융복합 지구 조성 사업단(단장 김기홍 부군수)은 고흥유자 식품을 전시·판매하는 홍보부스를 방문·격려하고 고흥 유자식품 판로 개척을 위해 홍보활동은 물론 바이어 수출 상담 등을 통해 고흥유자 원액 12톤 수출계약(11만불)을 일본 현지에서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고흥유자융복합사업단 고흥유자식품 해외시장 개척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농수축산물의 지속적인 수출 교류 확대를 추진하고, 높은 브랜드 인지도를 활용해 협력사들이 해외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영주 기자  cnb21c@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농어촌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