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코스타리카 산림협력 본격 시동

– 산림청, 코스타리카 환경에너지부와 29일 ‘산림협력 양해각서’ 체결
산림청
산림청

[한국농어촌방송=김수인 기자] 우리나라와 중미지역의 대표적인 산림환경 국가인 코스타리카와의 산림협력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오는 30(현지 기준 29) 코스타리카 아레날 화산 국립공원에서 코스타리카 산림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양해각서는 지난 2016년 코스타리카 측의 산림협력 양해각서 체결 제안으로 마련됐다.

양해각서 체결식에는 김재현 산림청장과 카를로스 마누엘 로드리게스(Carlos Manuel Rodriguez) 코스타리카 환경에너지부 장관이 참석한다.

주요 협력 내용은 산림 보전, 산림 보호 및 산림관리, 산림 및 조림지의 산림생태계 서비스 인식 증진, ·소규모 임업인을 위한 혼농임업 등 산림정책에 대한 경험과 지식교류 등이다

양국은 이번 협력을 계기로 생물 다양성·생태계 연구와 관리 등에 공동연구와 인적교류를 강화하고, 산림 보전 및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코스타리카는 한국처럼 황폐된 산림을 녹화하는 데 성공한 나라라면서 이번 산림협력을 계기로 생태산림관리를 위한 정책을 개발하고 생물 다양성을 증진하는 등 교류를 내실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스타리카는 생물 다양성 및 생태계 연구와 관리 분야에서 국제적으로 앞서나가고 자연보호 정책 추진으로 모범적인 산림환경 보존국가로 알려져 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