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소방본부, 구급지도협의회 개최

응급의료기관 전문의 12명으로 구성된 ‘구급지도협의회’
지도의사의 구급자문을 통한 구급품질 향상
((사진=소방본부)
2019년 전라북도 구급지도협의회 (사진=전북소방본부)

[한국농어촌방송/전북=하태웅 기자] 전라북도 소방본부(본부장 홍영근)는 25일 도청에서 ‘2019년 구급지도협의회 정기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구급지도협의회는 소방본부장, 구조구급과장, 구급지도협의회 위원 등이 참석하여 구급활동 품질관리 분석을 바탕으로 회의를 진행했다.

전라북도 구급지도협의회 위원은 응급의료기관 전문의 12명으로 월 2회 이상 담당 119종합상황실·소방서를 방문하여 119구급대원의 교육훈련, 현장활동, 응급처치에 대한 평가 및 의학적 자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날 회의는 ▲병원 전 단계 의료지도체계 개선에 관한 사항, ▲구급대원 업무범위 확대에 관한 사항, ▲구급활동 품질관리 및 감염관리에 관한 사항 등 구급서비스의 품질향상을 위한 내용으로 진행되었다.

홍영근 본부장은“협의회에서 논의된 사항을 적극 반영하여 병원 전 단계 구급대응능력을 강화하여 도민에게 한층 더 질 높은 119구급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