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와 김제시 ‘유니캠프 증설 투자협약 체결’

특장차 전문제조기업 (주)유니캠프 증설 투자 확정
김제 백구농공단지에 102억원 투자 ∙ 50명 신규 일자리 창출
(사진=전북도청)
(사진=전북도청)

[한국농어촌방송/전북=이수준 기자] 전라북도와 김제시는 2일 김제시청 상황실에서 박준배 김제시장, 나석훈 전라북도 일자리경제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유니캠프와 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투자협약을 체결한 ㈜유니캠프는 이번에 김제 백구농공단지 13,223㎡(4,0000평) 부지에 102여억원을 투입해 증설 투자할 예정으로, 금번 투자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경우 50여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니캠프는 지난 2016년 법인 설립 이래, 실내확장이 가능한 다용도 자동차, 차량 장착용 루프박스/루프탑텐트, 차량용 좌석 기술 등 레저와 업무를 모두 아우르는 기술을 꾸준히 연구․개발하여, 다양한 차량 인테리어와 익스테리어를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는 특장차 전문제조기업이다.

또한, 차량의 본사와 집적 연계하여, 고객이 안심하고 믿을 수 있는 특장 작업을 하고 있으며, 국내외 캠퍼 트랜스포메이션(Camper Transformation)을 구축하여 고객 자신만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모든 변경이 가능한 승합형 캠핑카/캠퍼밴을 즐길 수 있도록 끊임없는 연구․노력하고 있다.

유니캠프의 목표는 단순히 캠핑카를 많이 팔겠다는데 있는 것이 아니라 소비자와 판매자가 제품을 매개로 꾸준히 소통하고 교류하며, 서로에게 긍정적인 조력자로서 피드백을 주고받는 든든한 커뮤니티를 구축하는 데 있다고 할 수 있다.

앞으로도 유니캠프는 끊임없는 열정, 타협하지 않는 개척정신, 실력을 바탕으로 한 신뢰를 통하여 항상 최선의 품질과 합리적인 사양으로 고객에게 다가가기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한다는 각오다.

나석훈 전북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오늘 김제 백구농공단지에 증설 투자를 결정해 주신 유니캠프의 무한한 발전과 사업 번창을 기원한다”면서 우리 도에 투자하는 기업들이 전북에 뿌리를 내려 도 대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