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도시 팽창 도로건설사업 본격 추진

말티고개~장재 도로 든 확장포장 사업 박차
체계적 도로관리로 안전·쾌적 도로환경 제공
(사진=진주시)
(사진=진주시)

[한국농어촌방송/경남=강정태 기자] 진주시는 초전지역 대규모 공동주택단지 입주와 금산지역 도시 팽창, 혁신도시건설에 따른 공공기관 이전과 인구유입 등으로 인한 관내 간선도로의 지속적인 교통량 증가와 대규모 도시개발사업 등으로 현재의 교통망으로는 발생 교통수요를 처리하기에는 한계점에 도달했다고 보고 교통소통 대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하여 교통정체 해소 및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도로확포장공사를 본격 추진한다.

시는 최근 초전지역의 대규모 공동주택단지 입주로 인한 인구증가와 향후 건설 계획 중인 초전남부1지구, 도동지구 도시개발 사업에 대비하여 최우선으로 ‘말티고개 ~ 장재 도로 확포장(L=1.65km, B=25m) 사업’을 실시설계를 마치고 2020년 착공하여 2021년 준공 예정으로 추진 중에 있다.

또한 ‘초전~대곡 간(지방도1013호선) 확장포장 사업’의 동지역(초전동) 구간 L=350m에 대하여 2020년 착공하여 2021년 준공예정으로 추진 중에 있으며, 동서 지역을 연결하는 외곽 우회도로 확충과 지역농산물 수송 원활을 위한 ‘명석~집현 우회도로 개설(L=2.04km, B=9m) 사업’도 2020년 착공하여 2021년 준공예정으로 추진 중에 있다.

시는 또 경남혁신도시 완성에 따라 충무공동과 금산 지역 간 연결도도로망 확충을 위하여 지방행정연구원에 ‘금산교~혁신도시 구간(L=3.6km, B=25m) 도로 확장・포장 사업’에 대한 타당성조사를 의뢰하였으며, 2020년 4월경 조사 결과를 토대로 실시설계 및 관련 인허가 용역을 시행하여 2021년 사업에 착공하여 2025년 12월 준공예정으로 추진 중이다.

이와 함께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해소대책으로 시에서는 우선 33개소 구간에 대하여 2020년 7월 1일 실효이전에 실시계획인가 등 법적 절차를 마치고 보상을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이와 함께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환경 제공을 위하여 노후로 인한 균열 및 소성변형이 발생된 구간에 대해 아스콘 덧씌우기 실시, 교량정밀점검 결과를 토대로 남강교외 4개소에 대한 보수보강을 실시하였고 회전교차로(진성IC, 갈전사거리, 집현 장흥, 하대)를 시범적으로 설치했다.

특히 출퇴근 시간대에 상습 지정체 구간인 10호광장, 진주교, 진양교, 금산교 부근의 개선을 위해 현재 실시설계 중이며 빠르면 2020년 상반기에 공사를 착공하여 연말에 마무리 할 예정으로 있다.

이 공사가 완공되면 시민들의 대기시간 감소로 상습 지정체가 대폭 해소되어 원활한 출퇴근 환경 조성과 교통사고 및 재해예방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