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2020년 슬레이트 철거 및 지붕개량사업을 연초부터 시행

쾌적한 주거환경 개선 위해 슬레이트 철거해요!
쾌적한 주거환경 슬레이트 철거[사진=남원시]
쾌적한 주거환경 슬레이트 철거[사진=남원시]

[한국농어촌방송/남원ㆍ임실=이강주 기자] 남원시는 석면이 포함된 슬레이트를 처리하여 시민 건강보호 및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2020년 및 지붕개량사업을 연초부터 시행하기로 했다. 슬레이트 철거 사업은 건축물의 지붕재 슬레이트의 해체·제거·처리를 진행하며,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은 철거 및 지붕개량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슬레이트 철거사업은 올해 전년도 물량 대비 45% 증가된 290동, 예산은 1,164백만원으로 47%로 대폭 증가되었으며, 지붕 개량사업은 25동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는 비주택 35동이 새로이 추가되어 주택이 아닌 창고, 소규모 축사등도 사업대상지에 포함되었다.

지원 우선순위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기타 취약계층(한부모, 다자녀, 독거노인, 장애인 포함 가구 등에 해당하며 소득수준이 기준 중위소득 이하인 가구)을 우선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며, 신청서류는 남원시청 홈페이지 공고 제2020-40호 『2020년 슬레이트 철거 및 지붕개량사업 지원계획 공고』 서식을 참고하여 해당 건축물 소재지의 읍면동 주민센터에 1월 31일까지 신청 접수하면 된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