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식량(밭)작물 자급률을 높이기 위해…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신청 받는다.

순창군, 논 타작물재배 목표 261ha, 8억6천만원 예산확보
논콩 재배(사진=순창군)
논콩 재배(사진=순창군)

[한국노어촌방송/순창=박태일 기자] 순창군이 쌀값 안정과 식량(밭)작물 자급률을 높이기 위한 2020년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신청을 오는 6월 30일까지 받는다.순창군의 올해 타작물 재배목표 면적은 261ha이며, 이와 관련 8억 6천여만원의 예산도 확보했다.

작물 ha당 지원단가는 조사료 작물이 430만원, 일반·풋거름작물 270만원, 두류 255만원, 휴경농지 210만원 등 작목별로 차등 지원한다.

논 타작물 재배(사진=순창군)
논 타작물 재배(사진=순창군)

지난해에는 김장 및 양념채소의 가격안정을 위해 무, 배추, 고추, 대파만 지원 제외 품목이었으나, 올해는 마늘, 양파, 감자, 고구마 등도 이에 포함시켜 총 8개 품목을 제외한다.
신청 대상은 농산물품질관리원에 경영체 등록을 마친 후 2017~2019년 중 최소 1회 이상 벼 재배사실이 확인된 농지에 1,000㎡ 이상 벼 이외 타작물을 재배하는 농업인 및 농업법인이면 가능하다.

특히 8개 품목을 제외한 사료작물, 콩·팥 등 두류와 일반 풋거름작물은 논에 1년생 및 다년생 작물 재배의향이 있으면 신청가능하고, 휴경을 신청한 논의 경우는 2016~2019년의 기간 중 1년 이상의 경작 사실이 확인되면 신청할 수 있다.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을 희망하는 농가는 농지 소재지의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오는 6월30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지원금은 오는 7월부터 10월말까지 농산물품질관리원의 이행여부에 대한 점검이 끝난 후 적격 대상농지에 한해 12월중 개별 농업인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군 생명농업과 관계자는 “군은 목표면적 달성을 위해 대농을 비롯해 축산농가, 쌀전업농, 품목별 작목반, 생산단체 등 전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안내와 홍보를 통해 적극적인 동참을 유도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고품질의 친환경쌀 적정 생산과 쌀 과잉문제를 해소하여 쌀값 안정 및 식량(밭)작물의 자급률을 높이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문의사항은 농업기술센터 생명농업과 유기농자재계(☎650-5614)로 문의하면 된다.

Source